`아이폰4`와 `갤럭시S`, 전격 비교 뉴스



애플과 삼성전자가 8일 각각 신형 스마트폰 '아이폰4'와 '갤럭시S'를 발표하면서 가장 치열한 스마트폰 전쟁을 예고하고 있다.


같은 날 8시간 격차를 두고 서울과 샌프란시스코에서 발표된 이들 제품은 구글 진영과 애플 진영을 대표하며 전면전의 양상을 갖췄다.


갤럭시S와 아이폰4는 기대를 저버리지 않고 최고 수준의 스마트폰으로 구현됐다. 서로의 장점을 수용해 갤럭시S는 콘텐츠를 강화했고, 아이폰4는 하드웨어에 변화를 준 결과이다.


하드웨어는 비슷

두 제품의 외관은 큰 차이가 없다. 두께는 갤럭시S가 9.9㎜, 아이폰4가 9.3㎜로 아이폰이 조금 더 얇다. 뒷면은 아이폰4가 평평한 반면 갤럭시S는 유선형을 띠고 있어 손에 잡는 감촉이 더 좋다. 무게는 갤럭시S가 118g으로 아이폰보다 20g 정도 가볍다.


화질을 가늠케하는 한 요소인 해상도에서 아이폰4는 기존 3GS에 비해 4배나 높아졌다. 아이폰4는 '레티나(망막) 디스플레이' 기술을 통해 해상도가 960×640 화소를 제공한다. 레티나 디스플레이는 인간의 눈이 인식할 수 있는 300픽셀보다 높은 것이다.


반면 갤럭시S는 해상도에선 800×480 화소로 다소 떨어지는 편이나 디스플레이는 슈퍼아몰레드를 장착, 밝은 낮에도 화면을 볼 수 있다.


아이폰4가 해상도는 높지만 LCD를 채택한 반면, 갤럭시S는 슈퍼아몰레드를 장착해 어느 쪽이 실제로 디스플레이 기능에서 뛰어난지는 직접 눈으로 비교해 봐야 알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크기는 갤럭시S가 4인치, 아이폰4가 3.5인치로 갤럭시가 더 크다.


카메라는 둘 다 모두 500만 화소를 지원한다. 동영상은 고화질(HD)급 재생 및 녹화가 가능하다. 특히 아이폰4는 전면 카메라를 배치, 셀프카메라와 영상통화 기능 등 지금까지 사용자들의 요구가 높았던 기능을 추가했다. 또 5배의 줌인 및 아웃 기능에 발광다이오드(LED) 플래시를 장착해 어두운 곳에서도 사진 촬영이 수월하다.


영상통화 기능 역시 두 제품 모두 지원한다. 그러나 아이폰4는 아이폰4끼리, 무선랜(와이파이) 지역에서만 가능하지만 갤럭시S는 3G망을 통해 장소와 단말기 구분 없이 영상통화를 할 수 있다.


두 제품은 16GB와 32GB 두 가지로 출시된다. 제품 크기(높이, 폭, 깊이)에서 아이폰4는 115.2㎜, 58.6㎜, 9.3㎜로 122.2㎜, 64.2㎜, 9.9㎜의 갤럭시S보다 다소 작은 편이다.


또한 아이폰4는 이전 제품과 동일하게 내장된 충전식 리튬이온 배터리가 장착되었지만 기존 3GS 배터리 지속 시간을 4시간 가량 확대했다. 갤럭시S는 탈부착형 배터리가 장착돼 있다.


소프트웨어...아이폰4 우세


소프트웨어 측면에서 아이폰4는 22만 5,000개의 어플리케이션을 제공한다.


갤럭시S는 구글 안드로이드 마켓과 SK텔레콤의 T스토어 등으로 9만여 개 정도의 어플리케이션을 확보했다. 그러나 갤럭시S는 현재 애플 앱스토어에 비해 부족한 안드로이드 마켓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국내외 이용자들에게 꼭 필요한 생활 친화형 어플리케이션을 기본 탑재했다. 이는 국가별로 특화된 어플리케이션 장터 ‘삼성 앱스’를 통해 제공한다.


국내용에는 교보문고의 전자책을 볼 수 있는 ‘교보 eBook’과 더불어 원하는 지역 날씨를 폐쇄회로(CC)TV로 직접 확인하는 ‘날씨’, 콘텐츠 공유를 위한 ‘AllShare’, 서울신문 등 12개 신문사의 뉴스를 한꺼번에 볼 수 있는 ‘온 뉴스’ 등의 어플리케이션이 사전 탑재됐다. 또한 삼성 앱스를 통해 증강현실(AR) 위치 정보를 제공하는 ‘아루 아루(ARoo ARoo)’와 통합 입시교육 ‘스마트 엠 스터디’, ‘서울시 교통 정보’, 농·축산물 이력조회가 가능한 ‘안전한 먹거리’ 등이 제공될 계획이다.


그러나 이와 같은 어플리케이션 강화에도 불구하고 한국형 어플리케이션이 많은 것보다는 글로벌 어플리케이션을 많이 확보하는 것이 관건이라며, 애플의 소프트웨어가 여전히 우세하다는 평이다.


가격은?


가격은 아이폰4가 신형임에도 기존 3GS의 출시 초기 가격과 비슷한 수준이다.


미국에서의 아이폰4 가격은 통신사 2년 약정으로 16GB 제품은 199달러, 32GB 제품은 299달러에 책정되었으며 국내에서도 미국과 비슷한 수준으로 판매될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S와 아이폰4의 단말기 국내 출시가는 90만~100만 원이 될 전망이다.


승부처

최대 승부처는 물량공급 능력과 AS정책, 친통신사업자 정서 등이다. 초기에 얼마나 빠르게 제품 생산능력을 갖췄는지, 소비자 AS불만을 어떻게 해결할 것인지, 통신사업자 마케팅 라인과 얼마나 유기적인 판매체제를 구축하는지 등이 변수로 여겨지고 있다.


애플과 KT가 아이폰의 최대 약점인 소비자 AS불만을 어떻게 해결할지가 주목받고 있는 이유이다



P 서봉수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핑백

덧글

댓글 입력 영역